티스토리 뷰

신체건강

혈관성 치매 원인 증상 혈관성 치매 치료

의료실비보험 비교사이트 2018. 10. 27. 17:42

혈관성 치매 원인 증상 혈관성 치매 치료

 

혈관성 치매 원인으로는 뇌혈관 질환으로 인해 뇌조직의 손상이 초래되어 나타나는 치매를 가리킵니다.

 

뇌혈관 질환은 발생기전에 따라서는 뇌혈관이 막혀 발생하는 허혈성 뇌혈관 질환(뇌경색 또는 뇌 허혈 상태)과 뇌혈관이 터져서 생기는 출혈성 뇌혈관 질환(뇌출혈)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경우, 뇌혈관 질환이 반복해서 발생함으로써 혈관성 치매가 생기는 경우가 많지만, 때로는 뇌혈관 질환이 주요 뇌 부위에 단 한 차례 발생함으로써 치매 증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혈관성 치매 증상으로 기억력 감퇴, 언어 능력 저하, 시공간파악능력 저하, 판단력 및 일상생활 수행능력의 저하 등의 인지기능 저하, 무감동, 우울, 불안, 망상, 환각, 배회, 공격성, 자극 과민성, 이상 행동, 식이 변화, 수면 장애 등의 정신행동 이상 외에 비교적 초기 단계부터 편측운동마비, 편측감각저하 또는 소실, 시야장애, 안면 마비, 발음 이상, 삼키기 곤란, 보행장애, 사지 경직 등 다양한 신경학적 이상 증상이 자주 동반됩니다.

 

혈관성 치매 증상이 심한 경우 대소변 실금, 낙상, 욕창, 폐렴, 요도감염 등의 신체적 합병증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혈관성 치매 증상으로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비만, 흡연, 심장질환 등 뇌혈관 질환의 발생 또는 악화에 기여할 수 있는 혈관성 위험 요인에 대한 치료 및 관리가 매우 중요한 사항입니다.

 

 

 

 

혈관성 치매 치료 방법으로 뇌혈관 질환의 재발이나 악화를 방지하기 위해 아스피린 등의 혈소판 응집억제제나 와파린 등의 항응고제, 혈류순환개선제 등을 투여하게 됩니다.

 

혈관성 치매 치료 방법으로 인지기능저하 증상을 개선하기 위해 아세틸콜린 분해효소 억제제, NMDA 수용체 길항제가 사용됩니다.

 

혈관성 치매 치료 방법으로 또한 인지기능을 개선하기 위해 비약물 치료가 시행되기도 하는데, 손상된 인지 영역을 훈련시키거나, 손상되지 않은 인지 영역을 극대화하여 손상된 인지영역을 보완해주는 기억력 훈련, 인지재활치료, 현실 지남력 훈련 등이 활용하게 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